제가 멍청한건가요?

신입으로 들어와 회사를 다닌지 1년정도 됐습니다.
중소기업 경리인데 회계사무실에 일을 다 맡기고, 직급높은 상사까지 있는 회사에 경리라서
흔히 말하는 물경력이 되는 회사인거같아요(처음이라 잘모르고 들어왔고 이건 아닌거같아 곧 퇴사할거에요)
은행업무, 대표비서일도조금, 세금계산서발행, 통장정리 등등..
 
인원은 총 6명이고 저만 20대중반 다들 부모님뻘에 직급도 다들 높아요…
 
제가 그래도 이런일저런일 해봤을때 일머리가 없는거같진 않았고, 잘 모르더라도 몇달정도 다니면은 적응하고 잘 다녔거든요?
근데여긴 세달,반년,일년 뒤엔 괜찮아지겠지 하고 다녀도 여전히 저는 회사를 모르겠어요…….
 
회사의 회계일에 결정권한을 가지고, 회계사무실과 조율하면서 일을 하는건 직속상사에요 저는 거의 뭐 사무보조이죠..
예를 들어말하자면 결산을 하는데 저도 서류정리를 했고 일을했고 저몰래 직속상사랑 회계사무실이랑 일한거 아니잖아요? 근데 완성된 결산서류를 저는 내용을 모르겠고.. 그냥아무것도 모르겠어요..
저는 단지 서류정리 자료찾기 정도였는데..
뭐 혼자 공부해서 뭐해서 알려면 알수있겠지만 암만봐도 실무에 대한 부분에 개념이 도저히 잡히지가않아요ㅠㅠ
무슨 실수를 하거나 일이 났으면 처리방법이라던지 이런실수를하면 어떻게 되는지 왜이게 실수이고 뭔지에 대한 말은 없이
똑바로 일하라는 짜증과 혼만내고 저는 실수만했고 그에대한 뭐.. 뭐가 아무것도 없어요…
 
친구회사얘길 들어보니 그회사 경리언니가 뭘 실수했는데 팀장님이 일단 이렇게~처리하고 유하게 이렇게처리할수도있는거고, 이런저런얘기를 해주고 다음부터 잘 하라고 얘기를 해줬대요..
 
저는 회사가 처음이고 그나마 중간직급자라던지 제가 그나마 좀 질문을 할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제가 이모양인건지…..ㅠㅠ
회사다니기 너무 힘드네요ㅠㅠㅠㅠ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