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고을 광주,신천지베드로지파 수료식~

 
 
 
 
 
 
 
 
 
빛고을 광주,신천지베드로지파 수료식~
 

절대 진리라 믿었던 천동설~
결국 틀린 이야기로 밝혀진 것은 우리 모두가 다 알고 있습니다.
과학이 옳고 그름을 가르는 기준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과학이란, 의심을 통해서 잠정적인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인 것이죠~
코페르니쿠스와 갈릴레오의 지동설이라고 해서
완전히 옳은 이론은 아니지요~
수 많은 수정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현재의 우주 모델도 언젠가는 부인되고
전혀 새로운 모델이 나타날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성경은 뜻은  비유로 감추어져 있어 사람마다 해석이 다 다른데
내가 믿는 그 교리가 성경적인지,, 이치적으로도 맞는지 ,,
알지 못한체 자기가 믿는 교리가 반드시 맞다고 주장하고, 강요하며
심지어 강제개종까지도 자행하며 살인까지도 저지르고 있습니다.
성경을 인용하여 하나님의 말씀인냥 말 하면서 기득권 유지와
자기 교단의 이익을 주장하는 이러한 행태로
이 사회에 많은 갈등과 분쟁, 전쟁을 야기시켜고 있지요~
 
 
 
 

 
 
 
 
음식도 이집.저집 다니며 먹어봐야 맛집인지 알수 있듯이
성경의 해석이 맞는지 분별하는 능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어디가 진리를 전하는 곳인지 다니면서 듣고
분별할수 있게 해야 함에도
교회 밖에서 성경배우면 이단이다 라며 막고 있지요~
지금 기성교회의 행태를 보면 2천년전 서기관.바리새인들이
당시 유대인들이 진리를 전하는 예수님 앞으로 가지 못하게
막는것과 뭐가 다르겠습니까?

 
 
 
 

 
 
 
 
 

당신이 참이라 믿었던 말씀이 거짓일 수 있고,
당신이 절대 믿지 못하겠다는 말씀이 진실로 드러날 수 있으니
당신이 지금 믿고 있는 말씀을 자신하지 말고
신천지에서 전하는 말씀과 비교해 보세요
신천지 예수교회는 성경 속 숨겨진 하나님의 비밀을 알렸고,
베드로지파 수료생들은 계시록의 실체까지 듣고
성경에서 확인하고 분별하여
신천지에서 증거를 인정하고 믿고 온 성도님들입니다.
베드로지파  3100명의 수료생들은 깨달아 믿은 것에 그치지 않고
수료 시험300문제까지  보고 90점이상으로 당당히 합격하여
입교한 성도님들이지요~
그런데 더 놀라운것은 베드로지파는 올 11월에 1300여명의
수료생이 수료식을 기다리고 있다네요
왜 이렇게 많은 성도님들이 신천지로 가는지 이유가 궁금하지 않으세요?

 
 
 
 

 
 
 
 
 

마 7장에 나더러 주여, 주여 하는 자마다
다 천국에 가는 것이 아니라 하셨고
천국으로 가는 길은 좁고 협착하다 하셨습니다
누구나 다닐수 있는 교회를 다녀서 모두 천국갈수 있다면 
천국가는 길이 왜 좁고 협착하다 하셨을까요?
천국은 예수님 믿기만 하면 갈 수 있는 넓은 길이 아니라고
분명히 성경에 말씀하고 있지 않습니까?
당신은 당신이 다니는교회 목사님 말과 하나님의 말씀 중
누구의 말을 더 믿고 있는지 스스로 자문해 봐야 할 것입니다
그리고 당신은 진정 천국에 갈 수 있다 자신하는지요…
당신이 하나님을 아버지라 부를 때 아버지께서 당신을 아들로 여기실지…
아니면 내가 너를 도무지 알지 못한다 하시면 어찌하실런지요?
 
 
 
 
 

 
 
 
 
 
나는 수십년 신앙하면서
그동안 이런 자문을 준 목사님들을 만나본 적이 없었습니다.
나는 신천지에 와서야 누가 진짜를 말하고,
누가 거짓을 말하는지 분별하는 방법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번 수료식에 참석한 모든 수료생과 신천지 교회 성도들은
왜 아담이 선악과를 먹었는지부터 마귀가 생겨난 이유,
어디로 가야 구원을 얻을 수 있는지,
왜 우리가 신앙을 해야 하는 것인지,
나 자신이 어떤 존재여야 하는지까지도 답을 얻었습니다.
 
 
 
 

 
 
 
 
 
많은 성인 (聖人)들이 알고 싶어했던  생노병사의 답을
당신도 찾기 바랍니다. 바로 이곳에서…

일시 ▶️ 2018년 6월 24일 정오 12시
생중계 ▶️  https://goo.gl/DzuNBR

무료성경공부 신청: https://goo.gl/AuKfMn

신청번호  :11019
 
 
 
 

 
 
 

https://www.youtube.com/watch?v=wCvwJm4xEjs&feature=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