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이 도박인가요?

연애기간 1년
여자연봉 2천5백
남자연봉 2천5백~7백 (운동선수재활치료사쪽이라 하는만큼 수입차이남)
남자쪽 어머니하고 같이 식사1번
결혼이야기 나오는중
여자쪽엄마 반대중
나이 20대후반 30대초
 
답답한 마음에 조언 구하고자 글 남깁니다.
위에 간단하게 설명 해놨구요..
결혼이야기 나오는 중이고.. 남자쪽 집에서는 당장 너희만 좋으면 내년봄,가을
결혼식 올리라고 하고있습니다.
그런데 결혼식을 올리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집을 구하고 그런것들이 문제인건데
남자쪽 모은돈 천만원 조금 넘게 되고 자차 있구요(빛없이)
여자쪽 모은돈 2천오백정도 자차있음(빛없이)
 
이렇습니다.
일단 지방이고요.
요즘 전세추세이지만 매매 하려고 알아보는데 고민중에 있습니다.
집은 매매하게되면 30평대로 생가중. 어차피 애기놓고 계속 하려면 평수 작은거보단
30평대로 시작해서 쭉 살고싶어서!
남자쪽에서 너무 성급하게 결혼을 서두르길래
뭔가 준비가 되있어서 저러시나 ? 싶었는데.. 남자 자기 모은돈이 천만원조금넘는다는것도
여자가 어머님한테 물어보라해서 알게된 사실
뭐 알고있었는데 민망해서 말 안했을수도있다고 생각함
근데 그돈 가지고 결혼하려고 그렇게 안달 냈다는 베짱에 사실 듣고 놀랬지만 티 안냄
그냥 더 열심히 돈 모아야겠다 하고 치움
근데 남자쪽 부모님 자세가 사실 더 실망이였던게..
 
요즘 원룸으로 시작해서 점점 키워가면서 살아도 된다 라고 하셨다함
어머님이 70년대 마인드 아직도 가지고 계신다 생각듦
남자돈관리 어머님이 했고 작년에 차 바꾸면서 돈모아둔걸 써서 그정도 남았다고 함
그러면서 남자가 갑자기 부모님 도움 못받을꺼라 말함. 사실 도움받고싶단생각은 없었는데
초반에 결혼이야기할때 아버지가 오래된아파트라도 사주고싶어한다 길래 늬앙스로 말하길래
그런줄 알았음.
근데 갑자기 말 바꿈
일단 그거까지는 괜찮았음 근데 남자가 진짜 천얼마 가지고 있을줄은 상상도 못했음
그래서 더 어이없었음… 그돈으로 지금 결혼하자고 그렇게 안달내고 서둘렀다고? 이런생각
심지어 그만큼 돈 가지고 있다는걸 어머님이 알고 계셨었음에도 불구하고..
 
무튼 중간생략하고 남자가 부모님이 다 계획이 있으신거같다 다만 얼마라도 도와주시려는거같다
근데 큰 기대는 안하는게 좋을것같다(기대한다고말한적없음. 자기 부모님 돈쓰는게 미안한가봄
자기가 그만큼 못모은건 생각못하고 나한테 기대하지말라함 ㅡㅡ)
그러더니 부모님이 구체적인 계획 어떻게 도와줄껀지 어떤금액으로 도와줄껀지 말 안해주시고
그냥 내년봄이나 가을 부모님이 말하는대로 결혼하면 다 이득일꺼라고 그럴생각있으면
말하라고 했다고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갑자기 정내미가 뚝 떨어짐….
 
어떻게 해야할까요.
애초에 돈 보고 만날꺼였으면 만나지도 않았을꺼예요.
저는 사람 하나만 보고 결혼결심하고 만나왔는데..
부모님말에 휘둘리고. 중간에서 딱 짤라주지도않고.
저런모습보니 돈이 없는모습마져도 화가 납니다…..
 
이 결혼 해도 될까요 ?